Smule

/

그땐 미처 알지 못했지
이적

Lyrics

그땐 아주 오랜 옛날이었지...
난 작고 어리석은 아이였고…
열병처럼 사랑에 취해 버리고…
심술궂게 그 맘을 내팽개쳤지…
내가 버린 건
어떠한 사랑인지,
생애 한 번
뜨건 설렘인지,
두 번 다시
또 오지 않는 건지,
그땐 미처 알지 못했지…
오랜 뒤에 나는 알게 되었지…
난 작고 어리석었다는 것을...
술에 취해 집을 향하던 봄날에…
물결처럼 가슴이 일렁거렸지...
내가 버린 건
어떠한 사랑인지,
생애 한 번
뜨건 설렘인지,
두 번 다시
또 오지 않는건지,
그땐 미처 알지 못했지…
오, 내가 놓아 버린건
어떠한 사랑인지,
생애 한 번
뜨건 설렘인지,
두 번 다시
또 오지 않는건지,
그땐 미처알지 못했지…
예예예예예예...
오…
오...
오…
오…
오…
오...
오…
오…

Oh no! It looks like your cookies are disabled. Please enable them to sign in.

Your password has been successfully updated.

or
Already have an account?
Cancel

Forgot Password?

Welcome to Smule

One last step...

Facebook login requires your email address. This will be associated with your Smule account.

New Password

Please choose a new password

Success!

Your account has been verified!

You are now logged in.

Thank you!

One more step!

We’ve added some additional security to make sure everyone has a better time. Please verify your account

Send Verification Email

One more step!

Please check your email. Instructions to verify your account have been sent

Thank you!

One more step!

Please check your email. Instructions to verify your updated email address have been sent

Thank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