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ule

/
Lyrics

비틀비틀 걸어가는 나의 다리,
오늘도 의미 없는 또 하루가 흘러가죠.
사랑도 끼리끼리 하는거라 믿는 나는
좀처럼 두근두근 거릴 일이 전혀 없죠.

위잉위잉 하루살이도
처량한 나를 비웃듯이 멀리 날아가죠.

비잉비잉 돌아가는
세상도 나를 비웃듯이 계속 꿈틀대죠.

Tell me, tell me, please don't tell!
차라리 듣지 못한 편이 내겐 좋을거야.

Tell me, tell me, please don't tell!
차라리 보지 못한 편이 내겐 좋을거야.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ai...

사람들 북적대는 출근길의 지하철엔
좀처럼 카드 찍고 타볼 일이 전혀 없죠.
집에서 뒹굴뒹굴 할 일 없어 빈둥대는
내 모습 너무 초라해서 정말 죄송하죠.

위잉위잉 하루살이도
처량한 나를 비웃듯이 멀리 날아가죠.

비잉비잉 돌아가는
세상도 나를 비웃듯이 계속 꿈틀대죠.

쌔앵쌔앵 칼바람도
상처난 내 마음을 어쩌지는 못 할거야.

뚜욱뚜욱 떨어지는
눈물이 언젠가는 이 세상을 덮을거야!

Tell me, tell me, please don't tell!
차라리 듣지 못한 편이 내겐 좋을거야.

Tell me, tell me, please don't tell!
차라리 보지 못한 편이 내겐 좋을거야.

Tell me, tell me, please don't tell!
차라리 느껴보지 못한 편이 좋을거야.

Tell me, tell me, please don't tell!

차라리 살아보지 못한 편이 좋을거야.

비틀비틀 걸어가는 나의 다리,
오늘도 의미 없는 또 하루가 흘러가죠.
사랑도 끼리끼리 하는거라 믿는 나는
좀처럼 두근두근거릴 일이 전혀 없죠.

위잉위잉 하루살이도
처량한 나를 비웃듯이 멀리 날아가죠.

비잉비잉 돌아가는
세상도 나를 비웃듯이 계속 꿈틀대죠.

Enter your email address

Cancel

One last step...

Facebook login requires your email address. This will be associated with your Smule account.

New Password

Please choose a new password

Your password has been successfully updated.

Your account has been verified. You are now logged in. Thank you.

You still have one more step. You must verify your email account before you can continue.

Send Verification Email

Please check your email. Instructions to verify your account have been sent

One more step!

Please check your email. Instructions to verify your updated email address have been sent

Thank you!

Redirecting you to Account Kit phone number login. A new window will pop up.

Don't see anything? .